갱년기 두통 원인 및 극복하는 방법




“아이고 머리야 나이 먹는 것도 서러운데 왜 이렇게 머리가 아프지”라며 내가 건강 관리를 잘못하여 머리가 아픈 것은 아닐까 하는 걱정을 많은 여성들이 하지만 아래의 글을 읽으시면 갱년기 두통 원인 및 이를 극복하는 방법을 쉽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아래의 글을 읽기 전 결론부터 말씀 드리면 갱년기 두통 원인 개인적인 잘못이 아니라 호르몬의 영향으로 발생하는 문제이므로 모두가 겪을 수 있는 자연스러운 과정으로 받아 들이고 이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방법을 모색한다면 제2의 황금기를 행복하게 시작할 수 있을 것입니다.

Protected by Copyscape

<목차>

1.여성은 왜 남성보다 두통이 심할까?

2.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

3.폐경기와 갱년기 용어 정의

4.갱년기 두통 원인 및 증상

5.편두통을 극복하는 예방수칙 4가지

6.중년 여성에게 필수적인 식품 4가지

 

1.여성은 왜 남성보다 두통 비율이 높을까?

두통 호소하는 여성

대한두통학회가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남성은 57퍼센트, 여성은  66퍼센트 1 년 중 최소 1회 이상 지긋지긋한 두통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머리가 쿵쿵 울리는 것 같고 심한 통증을 유발하는 편두통의 비율은 여성이 더욱 많은 이유는 바로 여성에게 존재하는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생애 주기와 밀접한 관련성이 있습니다.

에스트로겐은 생리와 임신 그리고 출산 및 폐경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시작되는 초경 이후부터 여성에게 남성 보다 두통이 쉽게 찾아 오는 것입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2.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

서핑하는 여성

여성의 삶에 밀접한 영향을 주는 눈에는 보이지 않는 호르몬과 에스트로겐의 지식을 쌓으시고 갱년기 두통 원인 정보를 파악하시면 수월하게 이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호르몬(hormone)은 사람의 몸 구석 구석을 돌면서 일정 기준 비율을 유지하는데 과다하게 많거나 부족할 경우 건강에 큰 질병이 찾아 오고 있습니다.




호르몬이 하는 역할은 많지만 대표적인 것을 소개하면 여름이나 겨울 같이 극단적으로 날씨의 변화가 오더라도 우리의 정상 체온(36.5도)를 유지하여 주는 것이 바로 호르몬이 하는 역할입니다.

또한 달리기, 자전거타기, 등산 등 심장박동이 빨라지는 호흡이 거칠어지는 운동을 하더라도 잠시 휴식을 취하면 심장박동이 안정화되면서 호흡도 고르게 쉬어지는 것이 바로 호르몬이 하는 역할입니다.

우리의 신체 기관을 항상 일정하게 유지하여 주는 것이 호르몬이 궁극적으로 추구하는 목표이자 역할인 것입니다.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과 마찬가지로 평균적으로 35세를 기점으로 매년 1퍼센트씩 감소하며 남성도 무기력함, 성기능 장애, 성욕 감소, 피부노화, 탈모, 우울증 같은 갱년기 증상을 경험합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3.폐경기와 갱년기 용어 정의

갱년기 여성

많은 언론매체에서 중년 여성의 폐경기와 갱년기를 동일시 하는 용어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폐경기와 갱년기는 같은 뜻 처럼 보이지만 다른 의미이므로 아래에서 용어 정의를 내려 보겠습니다.

폐경기는 초경을 시작하여 매달 반복되던 월경(생리)가 종료된 시점 이후를 의미합니다. 통계에 의하면 폐경기를 겪는 여성의 평균 나이는 49세로 확인 되었습니다.

갱년기폐경 전후로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감소하면서 여성이 겪는 신체 변화의 기간을 의미합니다. 평균 45세 ~ 55세로 최근에는 60세까지 갱년기를 경험하는 여성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필자는 ‘폐경기’라는 용어 자체가 변경되었으면 하는 생각을 가져 봅니다.

여성으로서 한 가정의 아내이자 어머니로 수 많은 희생과 노력을 하신 여성의 젊은 인생이 마치 영원히 끝난 것처럼 표현하는 용어가 오히려 여성의 무기력증, 우울감, 대인기피를 가져 온다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사회적으로 공론화되어 폐경기라는 용어가 좀 더 고급스럽고 여성의 자존감을 높이는 것으로 변경되길 바래 봅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4.갱년기 두통 원인 및 증상

두통으로 눈물 흘리는 여성

1)갱년기의 대표적인 증상

  • 불면증, 안면홍조, 요실금, 어깨통증, 손발저림, 두통
  • 성욕감퇴, 성교통, 요도증후군
  • 심혈관질환(뇌졸중, 심근경색, 고혈압 등)
  • 골다공증, 관절통

2)갱년기에 찾아 오는 두통은 바로 이것

머리가 아픈 두통의 원인은 정말 다양합니다. 하지만 일반적인 스트레스 또는 수면부족 같이 일시적으로 찾아 오며 이것을 해결할 경우 사라지는 대표적인 두통은 긴장성 두통에 해당됩니다.

하지만 호르몬의 분비, 혈액순환 장애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머리의 특정 부분에 집중적으로 통증이 찾아 오는 것은 바로 편두통입니다.

갱년기 두통 원인 바로 에스트로겐 호르몬의 감소에 따른 편두통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3)갱년기 두통 증상

  • 마치 심장이 머리에서 뛰는 것처럼 맥박이 느껴진다.
  • 뇌졸중과 유사한 증상인 말이 어눌해지기도 하며, 신체의 일부가 저리거나 감각이 무뎌지는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는 편두통의 영향으로 감각기관의 이상에 의해 발생하는 것이다.
  • 마치 헛것을 보는 것처럼 눈에 불꽃(스파크)가 튀거나 빛이 무질서하게 움직이는 것으로 보이는 등 환각 증상이 나타나는데 원인은 머리에 통증이 생기면서 뇌 혈류가 감소하여 생길 수 있다.
  • 특정 한 뇌에서만 통증이 찾아 온다.
  • 마치 혈압이 높아 뒷목이 뻣뻣해지는 것과 같은 증상을 경험한다.
  • 잠깐 왔다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주기적 규칙적으로 장기간 두통이 나타난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5.편두통을 극복하는 예방수칙

수면

1)규칙적인 수면

수면을 취하기 좋은 시간대는 바로 밤 10시 이전에 잠자리에 들어 하루 7시간 정도의 수면을 충분히 취하는 것입니다.

너무 많이 자도 너무 적게 자도 다음 날 일상 생활에 영향을 주므로 핸드폰 알람을 맞춰 두고 취침에 빠져 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밤 10시 이전에 취침할 경우 피부 재생을 돕고, 스트레스 해소 및 기억의 저장에 최적의 시간대로 알려져 있습니다.

2)두통을 유발하는 식품 섭취 금지

평상시 즐겨 먹던 식품 중 카페인이 들어간 커피, 각종 인스턴트 식품, 치즈, 초콜릿, MSG가 첨가되는 조미료, 아이스크림, 탄산음료등 뇌에 자극을 주는 식품은 두통을 유발할 수 있으니 섭취를 가급적 자제해야 합니다.

3)규칙적인 3식 실천

아침에 바빠서 식사를 거르고 출근한다면 우리의 뇌에는 영양분이 제대로 공급되지 못해 뇌의 혈당이 저하되어 뇌혈관의 말초신경에 자극을 주어 두통이 발생합니다.

따라서 바빠서 식사를 못할 경우 소량의 영양분이 풍부한 과일이나 채소를 같이 드시면 좋습니다.

4)편두통을 완화하는 운동 또는 스트레칭 실천

주 3회 이상 유산소 운동(걷기, 자전거타기, 수영, 등산, 줄넘기,테니스, 에어로빅)을 30분 이상 실천하는 경우 스트레스 해소 및 편두통을 완화하는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영상 출처:유튜브 바디맵핑 Body Mapping*

사무실 또는 집에서 즉시 실천할 수 있는 두통을 다스리는 스트레칭도 함께 실천하면 두통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6.중년 여성에게 필수적인 식품

비타민D

갱년기 두통을 극복하는 것 뿐 아니라 제2의 황금 인생을 위해 중년 여성이 섭취하면 좋은 식품을 소개하니 참고 바랍니다.

1)비타민D

비타민D가 풍부한 식품을 드실 경우 중년 여성의 골절 위험을 감소시켜 주며,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햇빛이 피부를 통한 비타민D 생성 능력의 저하를 예방하기 위해 비타민D를 섭취할 필요성이 있습니다.

대표적인 비타민D가 풍부한 식품으로 굴, 새우, 달걀 노른자, 시금치, 표고버섯, 고추잎, 김, 시레기, 오렌지가 있습니다.

2)칼슘

뼈 세포의 생성을 도우며, 골다공증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는 칼슘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면 도움을 받습니다.

두부, 케일, 브로콜리, 정어리, 연어, 달걀, 시금치, 두유, 양파, 병아리콩, 치즈, 요거트

3)엽산

엽산은 적혈구 세포를 만드는데 영향을 주는 성분으로 우리에게는 임산부의 영양소로 알려져 있지만 중년 여성이 섭취할 경우 두통의 감소 , 빈혈의 예방, 체중 조절에 도움을 주게 됩니다.

브로콜리, 시금치, 콩나물, 미역 다시마 김 같은 해조류, 쑥, 검은 콩, 각종 견과류, 오렌지 레몬 같은 감귤규

4)비타민B12

갱년기 증상으로 기억력의 저하, 피로의 증가, 체중의 감소, 우울증을 겪고 있다면 비타민B12가 부족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따라서 이를 보충하여 줄 수 있는 우유, 달걀, 닭 오리 같은 고기류를 섭취하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요약*

갱년기에 찾아 오는 두통은 편두통일 가능성이 높으며 갱년기 두통 원인은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감소에 따른 것입니다.

따라서 나의 잘못된 건강 관리에 의해 두통이 발생하지 않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므로 이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지만 두통이 점점 악화되고 반복되는 횟수가 증가된다면 병원을 찾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필요성이 있습니다.




관련 기사

Stay Connected

0팔로워좋아요
1팔로워팔로우
0팔로워팔로우
- Advertisement -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