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경험한 쾌변을 부르는 변비 직빵 및 예방하는 습관

이 글을 쓰는 저는 병원에서 수술을 받고 한 달여를 병원 생활을 하는 동안 자연스럽게 변비가 생겨 퇴원 후 2주일 동안 변을 보지 못하여 많은 고생을 하여 변비 직빵 부르는 해결책을 많이 찾았습니다.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수 많은 변비 관련 글과 영상을 보면서 실천한 결과 효과 없는 것도 경험하였고, 변비 직빵 해결되는 놀라운 경험도 하였습니다.

아래의 글을 읽으시면 지금껏 몰랐던 변비에 관한 정보와 변비를 근본적으로 예방하는 정보를 구체적으로 확인할 수 있어 변비 탈출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Protected by Copyscape

<목차>

1.1일 1똥 No! 변비 판단 기준은?

2.변비를 방치하면 어떻게 되나?

3.변비 악화 시키는 습관 4가지

4.즉시 실천하는 변비 직빵 3가지(필자가 경험)

5.변비 예방하는 습관 3가지

 

1.1일 1똥 No! 변비 판단 기준은?

변비 판단 기준

19년 초 이전만 하여도 필자는 1일 1똥을 무조건 실천할 만큼 장이 건강하였습니다.

하지만 대구에 위치한 카톨릭 병원에 입원하여 수술 받고 한 달 동안 생활을 하는 동안 변을 보지 못하는 상황에 빠졌습니다.

병원 측에서 제공하여 주는 약은 일시적인 효과만 거둘 뿐 퇴원을 하고서는 환경이 변화됨에 따라 다시금 변비가 2주일 가량 지속되었습니다.

변비를 판단하는 기준은 100인 100색이라고 표현할 만큼 다르므로 의학적으로 변비로 정의내리는 기준을 확인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 주 7일 중 2회 이하로 변을 보고 있다. 2일에 한번 변비No!
  • 변의 길이가 바나나 크기의 4분의 1정도에 불과
  • 4회 중 1회 이상 변을 보는데 힘이 든다.
  • 4회 중 1회 이상 대변이 딱딱하게 굳어 있는 경우.
  • 4회 중 1회 이상 변을 보아도 계속 변을 보고 싶은 잔변감이 있는 경우

위의 5개 항목 중 2개 이상 해당되는 경우가 3개월 이상 유지되는 경우 변비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2.변비를 방치하면 어떻게 되나?

결과

위에서 살펴 본 의학계에서 판단하는 변비 환자들 중 상당수가 60~70대 노인 환자입니다.

변비를 단순히 변을 보지 못하는 것으로 인식하고 방치할 경우 장이 상당히 커져 거대결장으로 이어져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변을 보기 위해 과도하게 힘을 주다 보면 항문에 출혈이 발생할 수 있으며, 이완성 변비를 장기간 방치하면 만성 변비로 연결되어 치질의 원인으로 작용합니다.




변비가 대장암을 유발하지 않습니다만 대장암의 주요 증상 중 하나가 변비인 만큼 선홍색 또는 흑변이 같이 나오는 경우, 식사를 규칙적으로 함에도 불구하고 체중이 줄어 드는 경우, 복통 같은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에는 이를 의심하고 전문가가 있는 병원을 내원하여 검진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3.변비 악화 시키는 습관

초콜릿

1)화장실에서 장시간 살기

변이 나오지 않아 장시간 변기에 앉아 있는 경우 특히 변이 나올 때까지 심심함을 달래기 위한 신문 또는 스마트폰을 가지고 들어 가는 것은 변비를 악화 시키는 습관입니다.

배변 시간은 가급적 5분을 넘기지 않는 선에서 관리하며, 변의가 느껴지는 경우에 다시 화장실로 향하자!

2)과도한 힘주기

변이 나오지 않아 힘을 주어 억지로 나오도록 하는 습관은 오히려 자율신경반사를 방해하여 변비를 오히려 악화 및 유발 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합니다.

또한 과도한 힘주기를 하면 항문에 출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3)변비를 악화 시키는 식품

대장의 운동 능력이 떨어져 발생하는 것이 바로 이완성 변비인데 이완성 변비를 유발하는 식품에 많이 들어 있는 성분이 바로 ‘타닌’입니다.

타닌이 풍부한 식품은 쑥, 차, 초콜릿, 코코아, 덜 숙성된 바나나가 여기에 해당되니 가급적 변비를 해결하기 전에는 섭취를 자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4)스트레스 있는 공간 화장실

불안, 초조, 스트레스 같은 정신적 영향으로 변비가 실제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나의 정신 건강에 영향을 주는 사무실 또는 학교 등 영향을 주는 장소를 피하여 배변을 보는 습관이 필요합니다.

따라서 심신의 안정을 취할 수 있는 편안한 공간에서 배변을 보는 습관도 필요합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4.즉시 실천하는 변비 직빵 3가지

변비 직빵 자세

1)장 운동 마사지

병원 퇴원 후 최소 2주 넘도록 전혀 변을 보지 못하다 위에서 소개하는 영상을 보고 혹시나 하는 마음에 2일 동안 실천한 결과 변을 볼 수 있었습니다.




해당 영상의 댓글을 확인하여 보면 많은 분들이 효과를 보았다고 하고 있습니다.  당신에게도 효과가 있기를 바래 봅니다.

2)배변 보는 자세

해당 영상에서 제시하는 장 운동 마사지와 더불어 필자는 배변을 효과적으로 보기 위한 자세를 취하였습니다.

재래식 화장실에서의 배변을 보는 자세라면 치골직장근의 이완을 유도하여 변을 보기 편한 자세가 됩니다.

양변기에서 배변을 쉽게 보기 위해서는 쭈그려 앉은 자세를 만들기 위하여 발 아래에 받침대 또는 목욕탕 의자를 놔 두고 용변을 보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위 이미지 참고)

3)물 최소 2리터 이상 마시기

대장 내시경을 경험해 보신 분들이라면 공통적으로 장을 깨끗하게 만들기 위해 하얀 물이 나올 만큼 설사를 하게 됩니다.

과거에는 가루로 된 약에 물을 최소 4리터 ~5리터 가량을 붓고 흔들어 밤새도록 마시는 힘겨운 과정을 경험하였습니다.

최근 대장 내시경을 하면 알약 36알을 2회에 나누어 물을 최소 2리터 이상 마시는 것으로 배변을 유도합니다.

위와 같이 평상시 장에 좋다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을 먹더라도 물을 많이 마시지 않는 것은 배변을 유도하지 못하는 것이므로 가급적 아침에 기상 후 최소 1리터 이상, 하루 최소 2리터 이상 수분을 보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5.변비 예방하는 습관

달리기

변비가 발생하지 않는 예방하는 습관을 익히는 것은 궁극적으로 변비를 탈출하는데도 도움이 됩니다.

1)대장 운동

현대인들의 경우 앉은 자리에서 장시간 업무 또는 공부를 하므로 운동 부족에 시달리고 있으며, 이는 많은 성인병(고혈압, 고지혈증, 당뇨 등)을 유발하고 있습니다.

이 뿐 아니라 우리가 오늘 살펴 보는 대장 운동이 되지 않아 변비를 유발하는 만큼 평상시 조깅, 줄넘기, 윗몸 일으키기 같은 복근에 자극을 주는 운동을 실천하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2)배변 도와 주는 식품 섭취

  • 푸룬(건자두)
  • 양배추
  • 해조류(미역, 다시마)
  • 사과
  • 현미밥
  • 민트, 생강차
  • 커피(하루 최대 2회 아메리카노 기준)
  • 레몬 워터

3)3식 중 아침 식사는 꼭 하자

하루 중 아침이 변을 보고 싶은 욕구가 가장 강한 시간대입니다.

따라서 일찍 일어나 장의 연동 운동을 촉진하는 아침 식사를 하고 배변을 보는 규칙적인 습관이 중요합니다.

*같이 읽으면 유용한 글*

*요약*

저도 변비로 인하여 2주 정도 변을 전혀 보지 못하는 상황에 놓이자 많은 검색을 하고 실천하였습니다.

변비를 경험한 입장에서 우선 스트레스, 규칙적이지 못한 습관, 화장실에서 오랜 시간 있는 행위가 변비를 오히려 유발 및 악화 시키는 것임을 깨닫고 이를 바로 잡기 위한 행동을 같이 실천하였습니다.

그리고 위에서 소개하는 장 운동 마사지와 배변 누는 자세, 물 2리터 이상 마시기를 실천하여 2일 만에 쾌변을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궁극적으로 장을 건강하게 만들어 변비가 발생되지 않는 환경이 무엇보다 중요하기에 지금 위에서 제시한 변비 직빵 해결책을 실천하여 쾌변을 경험하길 응원하는 바입니다.

관련 기사

Stay Connected

0팔로워좋아요
1팔로워팔로우
0팔로워팔로우
- Advertisement -

최신 기사